양천구, 최우수 공중위생 업소 68개소 선정

전국오늘신문 승인 2022.12.18 08:25 의견 0
X


서울 양천구(이기재 구청장)는 공중위생업소의 위생서비스 인식 제고와 질적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2022년 공중위생서비스 평가를 실시하고 최우수 업소 68개소를 최종 선정해 구청 홈페이지에 공표했다고 16일 밝혔다.

구는 지난 9월부터 10월까지 관내 숙박·목욕·세탁업 202개소를 대상으로 전수 평가를 실시했다. 공무원과 명예공중위생감시원이 2인 1조로 공중위생업소를 직접 방문해 영업소 일반현황과 법령 준수사항, 권장사항 등 30~43개 점검항목에 대한 세부 평가를 진행했다.

휴업 등 7개소를 제외한 업종별 평가 결과, 최우수에 해당하는 녹색등급에는 전체 평가대상 업소의 34.87%인 68개소가 이름을 올렸다.

세부 결과로는 숙박업은 ▲녹색등급(최우수) 9개소 ▲백색등급(일반) 6개소, 목욕업은 ▲녹색등급(최우수) 3개소 ▲백색등급(일반) 24개소, 세탁업은 ▲녹색등급(최우수) 56개소 ▲황색등급(우수) 19개소 ▲백색등급(일반) 78개소로 등급이 부여됐다.

이번 공중위생서비스 평가 결과는 양천구청 홈페이지 및 보건소 홈페이지에서 누구나 열람할 수 있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공중위생서비스 평가는 영업장의 위생관리 수준을 높이고, 자율적인 서비스 수준이 향상되도록 유도해 구민 복리 증진에 기여하는 효과가 있다"면서 "숙박, 목욕, 세탁업은 구민 생활과 밀접한 업종인 만큼 소홀함 없이 세심하게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국오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